금융상품

모비우스 금값 계속 오른다…가격 묻지말고 사라

글로벌 경기둔화 우려로 금값이 뛰고 있는 가운데 마크 모비우스 모비우스캐피털파트너스 창립자가 “가격에 상관없이 지금은 금을 살 때”라고 주장했다. 올 상반기 각국 중앙은행이 사들인 금의 규모도 역대 최대에 달했다. 20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모비우스는 “장기적으로 금 가격은 오르고 또 오를 것”이라며 “각국 중앙은행이 양적완화 정책을 지속하면서 통화공급량이 늘고 있고 가상화폐가 확산하면서 반대로 실체가 있는 자산에 대한 수요도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솔직히 말하면 현재 가격이 얼마이든지
www.hankyung.com
20억원 맡기면 1200만원 내야…유럽, 예금이자 받는 시대 끝나

마이너스 예금금리 확산 저금리로 수익악화 은행 늘어난 비용 개인에 전가 덴마크·스위스 민간은행 고액예금에 수수료 부과 獨 30년국채 제로금리 발행
www.mk.co.kr
저금리에 '3% 이자' 주는 은행 '코코본드' 인기

자본 확충을 위해 금융사들의 코코본드(신종자본증권) 발행이 잇따르는 가운데 개인투자자들 사이에서 코코본드 투자가 꾸준히 인기를 끌고 있다. 한때 5%가 넘었던 코코본드의 금리가 최근 3% 초반까지 내려갔지만 ..
m.sedaily.com
이자·배당 따박따박...'인컴펀드' 전성시대

꼬박꼬박 안정적인 수익을 줄 수 있는 인컴펀드의 총 설정액 규모가 3조원을 넘어섰다. 인컴펀드는 올해 들어 1조4,000억원가량의 뭉칫돈이 순유입하는 등 최근 자금 유입이 이어지면서 덩치가 급격하게 커졌다. 투..
m.sedaily.com
해외주식, 직구 늘어나는데 펀드는 외면

해외주식형 펀드 설정금액 올들어 2.3조원 가량 줄어 직구 결제액은 매년 상승 아마존·알파벳 등 종목에 중국CSI300 등 ETF도 인기
www.mk.co.kr
韓 주식 팔아 美 주식 산다…달러 표시 ELS·펀드 줄줄이 완판

신한금융투자가 지난달 고액 자산가를 전담하는 PWM센터를 통해 내놓은 항공기 리스금융 달러화 사모펀드는 출시 3주 만에 3000만달러(약 363억원)어치가 다 팔렸다. 대만 중화항공 등의 항공기 리스 채권에 달러로 투자해 이자를 받는 상품이다. 최소 가입 금액이 50만달러(약 6억원)고, 만기 3년6개월 동안 중도 해지할 수 없지만 자산가 수십 명이 몰렸다. 김성진 신한PWM강남대로센터장은 “자산 일부를 달러로 보유하려는 투자자가 늘고 있다”고 말했다. 달러 자산 투자가 급증하고 있다. 증권사와 은행 일선 지점에선 달러 표시 상품이
www.hankyung.com
안전자산 선호·달러 강세에 외화보험 인기…연평균 57% 성장

안전자산 선호·달러 강세에 외화보험 인기…연평균 57% 성장, 김연숙기자, 금융.증권뉴스 (송고시간 2019-08-18 12:00)
www.yna.co.kr
'팔수록 손해' 실손보험…상반기 손해율 130%까지 치솟아

'팔수록 손해' 실손보험…상반기 손해율 130%까지 치솟아, 김연숙기자, 금융.증권뉴스 (송고시간 2019-08-19 07:01)
www.yna.co.kr
韓 주식 팔아 美 주식 산다…달러 표시 ELS·펀드 줄줄이 완판

신한금융투자가 지난달 고액 자산가를 전담하는 PWM센터를 통해 내놓은 항공기 리스금융 달러화 사모펀드는 출시 3주 만에 3000만달러(약 363억원)어치가 다 팔렸다. 대만 중화항공 등의 항공기 리스 채권에 달러로 투자해 이자를 받는 상품이다. 최소 가입 금액이 50만달러(약 6억원)고, 만기 3년6개월 동안 중도 해지할 수 없지만 자산가 수십 명이 몰렸다. 김성진 신한PWM강남대로센터장은 “자산 일부를 달러로 보유하려는 투자자가 늘고 있다”고 말했다. 달러 자산 투자가 급증하고 있다. 증권사와 은행 일선 지점에선 달러 표시 상품이
www.hankyung.com
한달새 10% 수익…고공행진 美국채 ETF

미국 금리 동반 하락 영향에 장기국채 비중 클수록 고수익 소액투자 장점에 거래·설정액↑ 미국채 액티브 ETF도 등장 금리상승땐 가격변동 커 `유의`
www.mk.co.kr
무역분쟁에 홍콩·아르헨 악재까지…금·채권값 고공행진

무역분쟁에 홍콩·아르헨 악재까지…금·채권값 고공행진, 곽민서기자, 경제뉴스 (송고시간 2019-08-13 18:01)
www.yna.co.kr
급락장서 15 수익률 올린 슈퍼 헤지펀드 있다

‘한국형 헤지펀드’가 최근 급락장에서 빛을 발했다. 이달 들어 마이너스 수익률로 추락한 주식형 공모펀드와 달리 일부 헤지펀드는 시장 부진에도 두 자릿수 수익률을 내는 등 ‘깜짝’ 성과를 올렸다. 이는 저평가된 주식을 사고 고평가된 주식을 파는 ‘롱쇼트’ 전략 등이 적중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그럼에도 공모펀드보다 수익률이 저조한 헤지펀드도 적지 않아 양극화가 심해지고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롱쇼트 적중한 빌리언폴드·타임폴리오 13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한국형 헤지펀드 2991개의 올 들어 연초 이후 수익률은 평균 0.01%로, -
www.hankyung.com
증시부진·저금리 탈출구…해외 부동산펀드 3조 돌파

연8% 고수익에 올해 9천억↑ 美日 편중 넘어 동유럽도 투자 투자대상 물류창고까지 확대 올들어 21% 수익 펀드도 나와 해외선 부동산 버블 우려 제기
www.mk.co.kr
금값 뛰니 은도 덩달아…증시 상품 수익률·거래량 '껑충'

금값 뛰니 은도 덩달아…증시 상품 수익률·거래량 '껑충', 임미나기자, 금융.증권뉴스 (송고시간 2019-08-11 08:03)
www.yna.co.kr
비과세종합저축 한도 1억원으로 늘어나나

비과세종합저축 한도가 1억원으로 늘어나고, 가입자격도 65세 이상에서 55세 이상으로 완화되는 방안이 올해 세법 심사 과정에서 논의될 것으로 보인다. 8일 국회 의안정보시스템에 따르면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비과세저축은행에 관한 '조세특례제한법 개정안' 2건을 각각 발의했다. 현행 비과세종합저축은 65세 이상 노인과 장애인, 기초생활보장수급자, 국가유공자에게 최대 5000만원의 이하의
www.asiae.co.kr
날개 단 금값…6년 만에 1500弗 돌파

금 가격이 2013년 이후 6년 만에 처음으로 온스당 1500달러를 넘어섰다. 미·중 무역전쟁 등으로 글로벌 경기 불확실성이 확대되자 투자자가 안전자산에 몰리고 있어서다. 미 중앙은행(Fed)의 완화적 통화정책으로 본격화된 저금리, 약달러가 금값 상승을 더 부추길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7일(현지시간) 뉴욕상품거래소에서 금 8월 선물은 2.4% 상승한 1507.30달러에 거래돼 2013년 4월 이후 최고가를 기록했다. 금값은 지난 4일간 6% 이상, 5월 말 이후 15%가량 뛰었다. 이는 미·중 무역전쟁이 글로벌 경기에 큰 타격을
www.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