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약/바이오, ‘지금보다 더 싸게 살 기회가 있을까?’

 

바닥은 확인, 분위기는 분명 바뀌었다

  • 제약/바이오업종에 대한 비중확대 의견을 제시
  • 16년 6월 이후 수개월째 조정이 이어지고 있지만, 최근 주가는 바닥을 다지고 있으며 대규모 기술수출에도 꿈쩍 않던 주가가 호재에 민감하게 반응
  • 주가 하락으로 밸류에이션 부담도 없고 16년 부진한 실적으로 17년 실적 개선폭도 클 전망
  • ‘지금보다 더 싸게 살 기회가 있을까?’라고 생각해 보면 악재는 딱히 떠오르지 않으며, 분위기는 분명 바뀌었음
    그림8 그림9

 

하반기로 갈수록 점진적인 주가 상승 예상

  • 악화된 투자심리를 한 번에 바꿔줄 대규모 기술수출이 기대되지 않기 때문에 지금 당장의 반등을 예상하지는 않음
  • 상반기는 방어적인 포트폴리오 제시
  • 신뢰를 잃었던 국내 제약사 R&D 능력이 재평가될 것으로 예상하기에 이벤트 발생 시 빠르게 비중을 확대하는 전략을 권고

 

미우나 고우나 답은 R&D 투자

  • 16년 잇따른 상위 제약사의 임상 실패가 아쉬운 부분이지만 여전히 제약/바이오 업체의 방향은 R&D
  • 한미약품은 베링거인겔하임, 사노피와의 계약이 해지/축소됐지만, 아직 일라이 릴리, 제넨텍과의 기술수출 계약은 유효 
  • 16년 이루어진 라이선싱-딜의 규모와 건수 모두 사상 최대치를 경신했으며, 기술수출에 대한 기대를 버리기에는 이르다는 판단
    그림10 그림11

 

상반기는 방어적으로, 하반기는 보다 공격적으로

  • 상반기 Top picks로 종근당과 유한양행을 제시
  • 종근당은 안정적인 실적과 파이프라인이, 유한양행은 API의 수출과 저평가 매력이 투자포인트 
  • 하반기는 다수 업체가 임상 결과 발표를 앞두고 있기에 R&D 중심의 보다 공격적인 포트폴리오 제시
  • 긴 호흡으로 낙폭과대 바이오 종목에 접근한다면 레고켐바이오와 오스코텍, 제넥신을 추천
    표1]

 

본 조사분석자료는 당사의 리서치센터가 신뢰할 수 있는 자료 및 정보로부터 얻은 것이나, 당사가 그 정확성이나 완전성을 보장할 수 없으므로 투자자 자신의 판단과 책임하에 종목 선택이나 투자시기에 대한 최종 결정을 하시기 바랍니다. 따라서 본 조사분석자료는 어떠한 경우에도 고객의 증권투자 결과에 대한 법적 책임소재의 증빙자료로 사용될 수 없습니다. 본 조사분석자료의 지적재산권은 당사에 있으므로 당사의 허락 없이 무단 복제 및 배포할 수 없습니다.

본 컨텐츠는 조사분석자료 원문을 요약한 것으로 자세한 내용은 반드시 원문(첨부)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자세한 내용은 첨부된 리포트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PDF 다운로드 : 제약바이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