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한령 여파에도 중국시장 뚫는 K뮤지컬

한한령 여파에도 중국시장 뚫는 K뮤지컬 | 한경닷컴

2016년부터 이어지고 있는 한한령(限韓令·한류제한령) 여파에도 국내 창작 뮤지컬이 중국 무대에 잇달아 오르고 있다. 최근 ‘마이 버킷 리스트’ 라이선스 공연이 중국 13개 도시 투어를 확정한 데 이어 ‘랭보’도 올 하반기 중국에서 라이선스 공연을 한다. 국내 대표 창작 뮤지컬인 ‘빨래’도 2017년 처음으로 중국에서 라이선스 공연을 펼친 데 이어 지난해에도 상하이와 베이징 무대에 연이어 올랐다. 방송, 영화, 클래식 등 다른 장르는 여전히 중국 진출이 가로막혀 있는 것과 상반된다. 이는 중국 내 뮤지컬 공연 수요가 늘어나면서 중국

via 한한령 여파에도 중국시장 뚫는 K뮤지컬 | 한경닷컴.